여성과 가족이 행복할 때 행복한 세상이 실현됩니다.

최초의 여성_콘텐츠

장명수 (여성주필, 1998)

한국 최초의 여성: 주필 (1998)
투명

장명수 (1942- )

최초의 여성주필은 장명수이다. 장씨는 충남 천안 출생으로 1984년 이화여대 신문학과를 졸업하고 한국일보에 입사했다.

1987년 한국일보 편집위원과 한국 여기자 클럽 회장, 1991년 관훈클럽 강사, 1992년 편집국 차장으로 활동했다. 1995년 한국일보 이사대우 편집위원과 삼성언론재단 이사, 1997년 한국일보 이사 겸 편집위원을 역임했다.

1998년 한국일보 첫 여성주필이 된 자있는 최은희 여기자상, 제 11회 관훈언론상, 제 5회 한국언론학회 공로상 등을 수상했다.


 
메뉴관리담당자
여성가족과 여성정책담당/ 031-481-2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