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과 가족이 행복할 때 행복한 세상이 실현됩니다.

최초의 여성_콘텐츠

김민경 (통계청 국장, 1996)

한국 최초의 여성: 통계청 국장 (1996)
투명


김민경 (1947-)

한국 최초의 여성 통계청 국장은 김민경이다. 김씨는 제주여자고등학교를 졸업하고 1969년 고려대 통계학과를 거쳐, 조지워싱턴대 대학원 경제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1996년 9월 통계심의관국장에 임명돼 지난 1983년 통계청 여성과장 1호를 기록한데 이어 다시 여성국장 1호가 됐다. 사회부분 정부부처에서 여러 여성국장이 배출됐지만 재정경제원 산하에서 여성관료가 국장으로 승진하기는 김씨가 처음이다.

1983년부터 경제기획원 서기관, 통계청 산업분석과장, 인구통계과장, 통계기준과장을 거쳐, 1996년 통계심의국장이 되었으며, 1997년 중앙공무원 교육원 부이사관, 1998년 통계청 사회통계국 국장, 1999년 8월 통계정보국장으로 임명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다.

1996년 창의부문에서 고운문화상을 받았다.

* 관련사이트 : 통계청

 
메뉴관리담당자
여성가족과 여성정책담당/ 031-481-2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