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과 가족이 행복할 때 행복한 세상이 실현됩니다.

최초의 여성_콘텐츠

최할리(VJ, 1995)

한국 최초의 여성: VJ (1995)
투명


최할리 (1971-)

한국 최초의 여성 VJ (Video Jackey)는 최할리이다. 최씨는 서울 출생으로 고등학교 재학 중 미국으로 이민하여 미국 풀러턴 대학교에서 첼로를 전공하고 1995년 M.NET에 입사했다.

케이블 방송국의 음악전문채널인 뮤직네트워크(M.NET)는 1995년 케이블 TV 개국과 함께 최초로 VJ 선발대회를 열었다. 최할리는 이 대회에서 대상을 수여하여 최초의 공식적인 VJ가 되었다.

VJ로서 M.NET의 <생방송 뮤직 핫라인>, <젊음이 있는 곳에>, <가요발전소>를 비롯하여, 공중파 방송국인 MBC의 라디오 <내일로 가는 밤>과 SBS의 TV <충전 100%쇼>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1999년 12월 모든 방송 활동을 접고 현재 프랑스 파리에서 어학연수를 받고 있으며, 음악에 대한 전문지식을 쌓고 돌아와 VJ활동을 재개할 예정이다.

 


M.NET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 장면


시상식 진행 장면

메뉴관리담당자
여성가족과 여성정책담당/ 031-481-2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