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상세보기
제목 '생태관광국제회의' 참가자들, 국내 대표 관광지 '탐방'
주관부서 관광과 등록부서 공보관
등록일 2017/09/14
첨부  생태관광국제회의’ 참가자들, 국내 대표 관광지 ‘탐방_1.jpg  첨부파일 웹에서 바로보기
 생태관광국제회의’ 참가자들, 국내 대표 관광지 ‘탐방’2.jpg  첨부파일 웹에서 바로보기

생태관광국제회의참가자들, 국내 대표 관광지 탐방

안산 대부도, 대송습지 등 6개 코스성장 잠재력 확인

제종길 안산시장 생태관광 수익이 주민에게 돌아가는 선순환 중요하다

 

 

아시아 도시 중 최초로 안산에서 열리고 있는 생태관광 & 지속가능 관광 국제컨퍼런스(ESTC 2017, 이하 생태관광국제회의)’ 셋째 날인 14, 세계 각국에서 모인 생태관광 전문가들은 DMZ(비무장지대) 안보관광을 포함해 국립생태원(충남 서천 소재)과 경기도 대표관광지 그리고 안산시 대부동 등 여섯 개 코스를 돌아보는 필드투어를 진행했다.

 

경기도 코스로는 화성 공룡알 산지, 시흥 연꽃테마파크, 부천 만화박물관, 광명동굴 등이 포함됐으며 안산에서는 대부도 해솔길과 대송습지, 풍도 등을 탐방했다.

 

국내 관광지 탐방 행사는 생태관광국제회의 사전신청자 900여 명 중 231명이 참가했으며, 세계적인 생태보고로 알려진 DMZ와 안산의 주력 관광코스인 대부 해솔길 코스에 가장 많은 신청자들이 몰렸다.

 

1코스는 수도권 유일의 생태관광지로 지정된 시화호 주변 대송습지의 아름다운 경관을 자전거로 돌아보는 일정으로, 생태마을인 대부도 영전마을에서 진행하는 특색 있는 마을 만들기 사업의 일환인 퉁퉁마디(함초) 축제도 포함됐다.
 

2코스는 안산의 대표적 관광코스인 대부 해솔길을 트레킹하며 진행됐다. 해변으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솔밭 길을 걸으며 대부도의 바다와 숲을 감상했다. 특히 대부도의 대표 특산물인 포도를 수확하고 시식할 수 있는 체험시간도 마련됐다.

 

3코스는 야생화의 천국풍도로, 경기도 행정선과 안산 바다호를 타고 풍도의 외경과 대부도의 푸른바다를 감상했다.

 

4코스는 생명이 살아 숨 쉬는 국립생태원을 방문하는 것으로, 참가자들에게 치유의 시간과 함께 식물 다양성의 소중함을 일깨워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5코스는 세계적 생태보고인 DMZ 탐방으로, 생태견학뿐만 아니라 남과 북을 잇는 통일의 길목에서 안보의 소중함도 함께 되새기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마지막으로 6코스에서는 경기도 대표관광지인 화성 공룡알 화석산지, 시흥 연꽃테마파크, 부천 한국만화박물관과 광명동굴 등을 돌아봤다.

 

특히, 자전거 애호가로 알려진 캘리 브리커 전() 세계생태관광협회 회장은 1코스를 선택해 직접 자전거를 타고 안산의 대표 관광지인 대송습지를 돌아봤으며, 대부도 영전마을의 함초 축제에 참가, 행사장을 방문한 제종길 안산시장과 만나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

 

제종길 안산시장은 생태관광국제회의 투어 참가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안산의 생태관광 및 지속가능 관광의 잠재력과 비전에 대해 소개했으며, 무엇보다 자연환경의 보전과 생태관광으로 인한 이익이 지역주민들에게 돌아가는 선순환 구조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한편, 생태관광국제회의는 15, 세계 환경생태계의 거두인 장신셍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총재의 기조연설을 끝으로 나흘 동안의 장정을 마칠 예정이다.

 

 

안산시 대부해양관광본부 관광과(임종호)

Tel : 031-481-3923

 

게시판 이전글,다음글
페이스북 링크   트위터 링크
이전글 안산시, '제5회 상록수문화제' 개최
다음글 숲의 도시, 안산에서 놀자!
목록
메뉴관리담당자
공보관 공보팀 / 031-481-2791